블로그 이미지
안녕하세요~ iolate(a.k.a. isho) 의 블로그 입니다~! iolat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6)
Server, Cloud (7)
끄적끄적 (6)
Linux, Ubuntu (25)
개발질 (45)
Mac (18)
iOS (23)
IoT (16)
NAS (1)
Web (5)
Network (3)
Review (10)
기타 (7)
비공개글 (0)
Total627,609
Today268
Yesterday171

Heroku는 Git 을 기반으로 패키지를 업로드한다.

프로젝트와 git 은 이미 만들어져있다고 가정하고, 해당 디렉토리 아래에서 진행한다.


참고로 Python 3.6


0. Prerequisite

heroku cli 바이너리가 필요한데, 맥에서는 그냥 brew 로 설치가능하다.

$ brew install heroku


Python 버전은 3.6 그리고 virtualenv 패키지가 여러개가 있는데, heroku 는 pipenv 를 쓰는 듯?

$ pip install pipenv


$ pipenv install

로 현재 경로에 virtualenv 환경을 만들고,

$ pipenv shell

을 입력하면 알아서 source 해준다.


1. virtualenv 패키지 설치

$ pipenv install 패키지명

으로 설치하면 Pipfile 에 알아서 넣어줌. 다른 방법은 모르겠음.


gunicorn 도 venv 안에 깔아줘야하는지 모르겠지만, 난 그냥 깔아줬다.


그리고 $ pipenv lock 을 하면 PipfilePipfile.lock 파일을 만들어주는데, 이것 역시 git 에 추가해주자.


2. Procfile 생성

heroku 에서 run 할때 어떤 command 를 실행해야하는지를 알려주는 파일이다.

나의 경우 
web: gunicorn flask_app:app
이렇게 한줄만 있으면 되었음.

web 은 heroku 서비스 관련 예약어이고, 그 뒤론 명령어인데
gunicorn 이란 wsgi 패키지를 이용하는 듯.

난 flask_app/__init__.py 의 형태지만,
프로젝트 루트의 flask_app.py 안에 app = Flask(name) 같은 형태도 가능하다.

마찬가지로 git 에 추가.

3. heroku cli

우선 로그인을 하자
$ heroku login

$ heroku local
로 현재 웹을 테스트 해볼 수 있다.

프로젝트 생성은
$ heroku create

이후 소스 푸시 및 빌드는
$ git push heroku master

$ heroku open

하면 주소가 열린다.


Posted by iolate

기존에 쓰던 맥북을 서버용도로 쓰려고 남겨 뒀는데, 활용도가 크지 않아 판매 후 NAS를 하나 사려다가,

어떤 제품을 고를지 머리 아파져서 그냥 Xpenology 란걸 사용하기로 했다.

데이터 용량이 크게 많이 필요한 것도 아니라서...


Xpenology 는 Synology의 핵펌인 듯


불친절 주의.

아래에서 참고를 했으니 친절을 원하면 저곳으로 가자.


1. VirtualBox 설치

알아서 설치하자


2. Jun's mod 및 DSM(Synology 펌웨어) 다운로드

정식 다운로드 경로는 잘 모르겠고, 여기저기 블로그에서 다운로드 링크를 제공한다.

나는 download.iroot.kr 에서 설치했다.


최신버전은 안될 수도 있다해서 그냥 이 곳에 있는걸 그대로 사용했다.



3. img 변환

부트로더인 synoboot.img 을 .vmdk(VMWare) 혹은 .vdi(VirtualBox)로 변환할 필요가 있다.

맥에 VirtualBox 를 설치했을테니, 

$ VBoxManage convertdd synoboot.img synoboot.vdi --format VDI

로 간단하게 변경하자.


4. VirtualBox 에서 이미지 생성

스샷도 찍어뒀지만... 귀찮다.


대충 아래와 같이 진행하면 된다.

  1. Linux (Other Linux 64-bit)로 생성
  2. RAM 1GB 이상(난 4GB)
  3. 하드디스크 추가 없이 생성
  4. 생성된 이미지 설정
    1. 프로세서 적당히 바꿔주기
    2. 저장소에서 IDE 제거하고
      1. SATA - synoboot.vdi 연결
      2. SCSI - 데이터용 하드 생성
    3. 오디오 사용안함
    4. 네트워크는 첫번째 어댑터는 NAT, 두번째 어댑터를 브리지 모드 (왜 이래야하는지 모르겠지만 이래야 잘됨)
  5. 시작
  6. find.synology.com 접속해서 기다리기
    • 네트워크 설정 때문에 2개가 나올 수 있는데, 무시하고 아무거나 하나 선택하면 됨
  7. 설정 쭉쭉하면 끗


'NAS' 카테고리의 다른 글

Mac + VirtualBox + Xpenology 설치하기  (0) 2017.11.25
Posted by iolate

단순 피곤에 의한 두통인줄 알고 하루종일 잤는데, 알고보니 감기였는지 새벽에 머리는 계속 아프고 잠은 오지 않았다..

머리가 아파서 딱히 뭘 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였으니, 간단한 확인작업들을 해봄.


우선 생각만하고 딱히 쓸 일은 없을 것 같았던 도어락 제어.


예전에 동아리방 도어락을 개조해보려고 할때, 무선모듈 포트 쪽으로 시도해보려고 수많은 삽질과.. 심지어 5만원 상당의 무선개폐 리모컨을 사서 분석을 시도해보기도 했지만 잘 안풀렸다.

포기하고 개폐버튼, 혹은 문고리 등의 스위치쪽으로 신호를 쏴주는걸로 변경하려고 했는데 수많은 삽질로 맥이 빠져서 당시에 걍 포기.


물론 집 도어락은 원격 제어(?)가 굳이 필요한가.. 란 생각이 들어서 오늘 이후로 다시 안쳐다볼 수도 있음.






자취방의 도어락. 우리집 도어락이 어떻게 생긴건지도 전혀 관심없었는데, 글을 쓰면서 모델명을 적어야할 것 같아서 찾아봤다.


무선모듈 같은건 지원안함.

냅다 분해부터 해보자.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4.2mm | 2017:11:12 03:02:45


구조가 생각보다 너무 단순해서 신기했다. 이전에봤던 도어락들은 안이랬는데...


우선 빨간색이 개폐버튼.


초록색은 현재 잠금 장치가 열려있는지, 닫혀있는지 확인하는 부분.

아래쪽 두 센서로 윗쪽 튀어나온 부분이 어디에 위치해있는지를 감지한다.

예전에 누가 저 센서로 저금통에 돈넣으면 소리나는걸 만드는걸 봤었는데, 곧잘 고장나서 힘들다고 그랬던 기억이 나네...


파란색은 수동개폐 스위치가 모터에 연결된 부분.. 걍 평소에 궁금했던걸 봐서 표시해봤다.


모터는 서보모터일 줄 같았는데 전원선이 전부인걸 보면 센서에 감지될 때까지 한쪽방향으로 냅다 돌리게 되어있나보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4.2mm | 2017:11:12 03:11:23


목적으로 돌아와서, 개폐 스위치에 저렇게 선을 달았다.

납땜을 해야 맞겠지만.. 그렇게까지 하고 싶지도 않았고 왠지 공간이 있길래 선을 집어넣어서 그냥 감기만 했다.


안되면 안되는거고.. 애매하게 안되면 나중에 납땜하면 되지란 생각..?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4.2mm | 2017:11:12 03:16:10


재조립 후 간단히 확인.

스위치가 눌렸을 때처럼, 그냥 두극을 잠깐 연결시켰다가 떼주면 된다.


대충 연결한 것 치곤 매우 잘됨.


예전에 가지고놀던 도어락은 약간의 딜레이가 필요했던 것 같은데 얘는 그런거 없이 바로바로 작동한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4.2mm | 2017:11:12 03:23:45


일단 위쪽으로 선을 빼두고 다시 조립...


아두이노(혹은 라즈베리파이 등등)랑 연결할때는 트랜지스터로 스위치 회로를 만들어서 사용하면 된다.


내가 만들게 된다면 다시 글을 이어서 쓸테지만.... 솔직히 이 다음을 진행할지 잘 모르겠다... 귀찮아.... ㅋㅋㅋㅋ


Posted by iolate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